뉴빌리티가 ‘CES 2024’에서 선보이는 순찰로봇

(2024.01.09) 실내외 자율주행 로봇 서비스 플랫폼 뉴빌리티(대표 이상민)가 오는 9일부터 12일(현지 시각)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정보기술 전시회 ‘CES 2024’에서 순찰로봇을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

뉴빌리티는 인천경제자유구역청(IFEZ)이 마련한 ‘CES 2024’ 인천홍보관에서 SK쉴더스와 함께 순찰로봇을 소개할 예정이다. 지난 12월 SK쉴더스, 인천경찰청, 인천스마트시티 그리고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체결한 ‘안전하고 스마트한 인천시 구현을 위한 업무협약’ 및 순찰로봇 시범운영을 계기로 참여하게 되었다.

뉴빌리티는 지난 해 열린 ‘CES 2023’에서 ‘CES 2023 스마트시티 부문 혁신상’ 수상과 함께 자율주행 로봇 ‘뉴비’의 뛰어난 기술력과 상품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번 ‘CES 2024’를 통해서는 SK텔레콤, SK쉴더스와 공동개발한 자율주행 순찰로봇을 글로벌 무대에서 처음 선보인다. 전시 부스에서는 참관객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현장에서 순찰로봇 시연과 함께 상세 가이드 자료를 담은 브로슈어 및 영상을 제공한다.

뉴빌리티의 순찰로봇은 자율주행 복잡도와 측위 오차율이 높은 도시환경에서도 안정적인 자율주행과 객체 인식 및 이상 상황 자체 분석을 통해 신속한 현장 개입과 사고 대응을 가능하게 한다. 이미 지난 해부터 SK쉴더스, SK텔레콤 등과 함께 덕성여대 캠퍼스, 강원대 삼척캠퍼스 등에서 시범 운영을 통해 다양한 위험 시나리오에 대응하는 순찰 기능 개발 및 고도화를 진행해 왔으며 최근에는 송도 센트럴파크에서 시범운영을 통해 주야간 24시간 위험지역 자율순찰 및 시설 안전점검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뉴빌리티는 이번 ‘CES 2024’ 인천관 참가를 통해 전세계에서 모인 업계 전문가 및 투자자, 시장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순찰로봇은 물론 뉴빌리티가 제공하고 있는 로봇 솔루션을 소개하며 해외진출을 적극 타진할 예정이다.

뉴빌리티 이상민 대표는 “뉴빌리티는 올해 글로벌 시장에서도 경쟁력있는 기술력과 상품성을 갖추기 위한 여러 준비를 착실히 해나갈 계획”이라며 “먼저 연초에 열리는 CES 2024를 통해서 이를 위한 발판을 마련하게 되어 기쁘다”고 전시 참여 배경을 밝혔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는 전세계 전자·정보기술 흐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행사로,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주최로 매년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다. 뉴빌리티는 행사기간 중 CES 메인 전시관인 데크 이스트(Tech East) 구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 센터(LVCC) North Hall에 위치한 인천경제자유구역청 부스에서 관람객들을 맞이할 예정이다. (끝)